메디팜뉴스
요양급여비 편취 한의원 4억여원 환수
국민권익위, 허가기준과 달리 의약품제조 업체엔 과징금 4억3000만원 부과
허가기준에 맞지 않게 의약품을 제조한 제약사에 4억3000만원이 부과됐으며, 요양급여비용을 편취한 한의원에 대해서는 4억여원을 환수했다.국민권익위원회는 지난달 22일 요양급여비용 편취, ‘약사법’ 위반 등을 신고한 부패‧공익신고자 21명에게 총 2억8073만원의 보상금 및 구조금 등을 지급했다. 이들의 신고로 공공기관이 회복한 수입금액은 11억1000여만원에 달한다.부패신고로 보상금을 지급한 사례는 ▴요양급여비용 편취 한의원에 대한 부패신고, ▴공공하수시설 관리대행업체의
만나봅시다

[제언] 신경과 전문의·전공의 부족, 환자 치료에 비상

[제언] 신경과 전문의·전공의 부족, 환자 치료에 비상
대한신경과학회 추계학술대회(2021년 11월 13~14일)에서는 신경과 전문...
사설/칼럼

류마티스인자 높다면? 전문의 상담 받아보길

류마티스인자 높다면? 전문의 상담 받아보길
극희귀 류마티스 질환이란극희귀질환(Ultra-rare Disease)이란 기...
전문의에게 듣는다
안면마비, 과로 등 면역력 저하로 발생

안면마비, 과로 등 면역력 저하로 발생

안면마비가 발생하면 갑자기 한쪽 얼굴에 힘이 빠지...
너무 빨리 자라는 우리 아이, 성조숙증?

너무 빨리 자라는 우리 아이, 성조숙증?

요즘 아이들에게 가장 걱정되는 부분 중 하나가 성...
‘위드 코로나’에 음주운전 증가 우려

‘위드 코로나’에 음주운전 증가 우려

지난 1일부터 시행된 ‘단계적 일상회복(위드 코로...
\

식약처, 보툴리눔 제제 품목허가 취소
국가출하승인 위반한 휴젤 4개 품목과 파마리서치바이오 2개 품목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국가출하승인을 받지 않고 국내에 판매한 보툴리눔 제제 6개 품목에 대해 12월 13일자로 허가를 취소한다.허가취소 품목은 ▲휴젤주식회사 보툴렉스주, 보툴렉스주50단위, 보툴렉스주150단위, 보툴렉스주200단위 ▲㈜파마리서치바이
10월 보건산업 월간 수출 21.5억 달러
전년 比 11.7% 증가…10개월만에 200억불 돌파하며 수출 유망품목 성장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1일 발표한 ‘2021년 10월 보건산업 수출 실적’에 따르면, 보건산업 수출액은 총 21.5억 달러로 전년 동월 대비 11.7% 증가했고, 산업별로는 화장품(8.0억 달러, +11.7%), 의약품(7.9억 달러, +22.6%), 의료기기(5.5억 달러, △1.0%)
"코로나19 예방 위해 3차 접종 반드시 필요"
질병청, 60세 이상 12월 집중 접종…18세 이상 전 국민 대상 3차 접종 확대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은 12월 2일 0시 기준으로 4259만명(인구 대비 82.9%)이 1차 접종을 받았고, 4113만명(인구 대비 80.1%)이 2차접종을 완료(얀센 백신 1회 접종자 포함)했다고 밝혔다.3차(부스터)접종은 총 339만명이 완료해 인구대비 6.6
코로나19 재택치료 전환 따른 지원 강화
중대본, 지자체별로 필요 자원 지원방안 마련하고, 긴급현장점검도 추진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1일 정부세종청사 영상 회의실에서 각 중앙부처, 17개 광역자치단체, 18개 시․도 경찰청과 함께 ▲재택치료 전환에 따른 추진계획 ▲재택치료자에 대한 입원보험금 지급 관련 검토 ▲주요 지자체 코로나19
폭음만큼 위험한 음주습관이 있다?
매일 음주, 소화기암 발생 위험 1.4배↑…소량반주하는 ‘습관성 음주’ 지양해야
한 번에 술을 많이 마시는 폭음이 암 발생 위험을 높인다는 것은 익히 알려져 있다. 그렇다면 소량이지만 매일 음주를 하는 것은 어떨까? 이에 대한 해답을 줄 수 있는 국내 연구결과가 발표됐다.서울대학교병원 강남센터 가정의학과 유정은 교수, 삼성서울병원






신제품/신간

당뇨병성 신경병증 치료제 '덱시티옥정' 발매

당뇨병성 신경병증 치료제 '덱시티옥정' 발매
한올바이오파마는 축소된 제형으로 복약 편의성 및 순응도를 높인 당뇨병성 신경...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 : 성재영 )
주소 : 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HS빌딩  |  대표전화 : (02)978-1114  |  팩스 : (02)978-8307
제호 : 메디팜뉴스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011  |  등록일 : 2005년 8월 8일(창간일:2004년 3월 15일)
사업자등록번호 : 210-81-12137  |  발행인/편집인 : 손상대
Copyright © 2012 www.medipharmnews.com.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MedipharmNews Since 2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