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팜뉴스
첨복단지 성과물, 생산규제 완화 추진
입주기업 단지밖 개발 의약품 등 단지내 소량 생산·판매 허용법안 국회 발의
중소기업이 대부분인 첨단의료복합단지에 입주한 기업들의 재정난을 덜어주기 위해 첨복단지에 본사가 입주한 경우, 단지 밖에서 개발된 의약품 및 의료기기 등의 성과물을 단지내에서 일정규모를 생산 및 판매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이 추진된다.국민의힘 홍석준 의원은 19일 이런 내용을 골자로하는 ‘첨단의료복합단지 육성에 관한 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을 국회의원 12명의 서명을 받아 대표발의했다.첨단의료복합단지는 의료연구개발의 활성화와 연구 성과의 상품화를 촉진하기 위해 200
만나봅시다

안규리 명예교수, ‘자랑스러운 경기인’ 수상

안규리 명예교수, ‘자랑스러운 경기인’ 수상
경기여고 동창회 경운회(회장 임인경)는 제27회 ‘자랑스러운 경기인’에 안규...
사설/칼럼

“한국 의약품 국제적 신뢰 재확인 환영”

베트남 정부가 우리나라 의약품의 입찰 등급을 2등급으로 유지하기로 했다는 소식과 관련해 한국제약바이오협회가 환영 논평을 전했다. ...
전문의에게 듣는다
붓고, 저리고, 터질듯한 다리, 놔두면 다리 절단까지 할 수도

붓고, 저리고, 터질듯한 다리, 놔두면 다리 절단까지 할 수도

많은 직장인이 오랜 시간 앉아있거나 서 있는 등 ...
하지불안증후군,  수면장애 전문의에 진단 받아보세요

하지불안증후군, 수면장애 전문의에 진단 받아보세요

Q. 하지불안증후군이란 무엇인가요?A. 하지불안증...
노년의 삶 위협하는 ‘파킨슨병’

노년의 삶 위협하는 ‘파킨슨병’

파킨슨병은 노인성 3대 질환으로 인구 고령화에 따...
\

국가관리대상 희귀질환 68개 추가 지정
질병청, 희귀질환자 6400여 명 추가로 의료비 본인부담금 경감 전망
질병관리청은 희귀질환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진단․치료 지원 및 의료비 부담 경감 등 희귀질환자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국가관리대상 희귀질환으로 68개 질환을 추가 지정한다고 밝혔다.질병관리청은 ‘희귀질환관리법’에 따라 국가관리 대상 희귀질
전신 혈관 동맥류와 뇌동맥류 연관성 첫 규명
아주대병원 “다른 혈관 동맥류 있으면 ’뇌동맥류‘ 존재 가능성 20배 높아”
요즘처럼 아침저녁으로 찬 바람이 불며 일교차가 심해지거나 기온이 급격히 낮아지면 걱정되는 질환 중 하나가 바로 뇌동맥류 파열이다.뇌동맥류는 일교차가 클수록 잘 터져 겨울에 자주 발생하기 때문이다. 뇌동맥류는 뇌혈관 벽 일부가 약해져 풍선 혹은 꽈리
식약처, 짝퉁 보건용 마스크 대량 유통 적발
무허가 마스크 1000만개 제조-유통…대표자 구속, 관련자 4명 불구속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코로나19로 불안정해진 사회적 혼란을 악용, ‘약사법’을 위반해 무허가 보건용 마스크를 제조·판매한 혐의로 A업체 대표 B씨를 구속하고, 관련자 4명을 불구속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무허가 의약외품 제조·판매 벌칙은 5년 이하 징역 또는
한방진료 분쟁, 절반 이상이 한약 관련 피해
부작용, 효과 미흡, 계약관련 피해 순…대부분 한약 처방 확인 어려워
질병 치료나 외모 개선 등을 위해 한방진료를 받는 소비자가 증가하면서 이와 관련한 소비자피해도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 특히 한약 복용 후 부작용을 호소하는 사례가 많아 소비자의 주의가 요구된다.□한방진료 분쟁, 절반 이상이 한약 치료와 관련한국소비
”램시마SC, 블록버스터 의약품 육성“
환자 대상 임상 3상서 유효성 및 안전성 합격점…새로운 시장 창출 기대
램시마SC가 약물 유효성과 안전성 등의 평가에서 기존 램시마와 비교해 비열등성을 확인하면서 새로운 TNF-α 억제제 시장 창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셀트리온은 지난 24일부터 온라인으로 개최된 2020 아시아태평양 류마티스학회(APLAR, Asia Pacific Lea






신제품/신간

홍지만 교수, ‘응급신경소생 핸드북’ 발간

홍지만 교수, ‘응급신경소생 핸드북’ 발간
신경과 전문의와 응급의학과 전문의가 뭉쳐 ‘응급신경소생 핸드북’ 책을 발간했...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 : 성재영 )
주소 : 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HS빌딩  |  대표전화 : (02)978-1114  |  팩스 : (02)978-8307
제호 : 메디팜뉴스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011  |  등록일 : 2005년 8월 8일(창간일:2004년 3월 15일)
사업자등록번호 : 210-81-12137  |  발행인/편집인 : 손상대
Copyright © 2012 www.medipharmnews.com.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MedipharmNews Since 2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