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팜뉴스
의료/병원
'APCIS 2020' 9월 18~19일 본 행사 개최APCIS Video, 코로나 시대 맞아 온라인 학술대회의 가치 증명
이승희 기자  |  leesh2006906@yahoo.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9.15  14:37:2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아세아-태평양 심장혈관 중재 및 수술 심포지엄(APCIS: 대회장 이명묵)'의 유튜브 채널 APCIS Video를 통한 온라인 학술대회가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하는 것으로 평가됐다.

APCIS Video는 학술대회의 온라인 서비스이며 367건의 강의가 공개돼 있다. 등록 구독자수 1058명, 조회수 18만2190건, 누적 시청시간 9593시간이라는 실적으로 집계됐다. 1058명의 등록 구독자로부터 발생한 조회수는 전체(18만2190건)의 4.6%(8321건)에 불과해 구독자로 등록하지 않은 구독자를 포함하면 2만명에 이르는 이용자가 있다고 추정했다. 18만 건의 조회수를 국가별로 보면 한국(30.1%), 인도(9.0%), 미국(7.8%), 인도네시아 (2.2%), 태국(1.8%), 베트남(1.6%), 말레이지아(0.6%), 일본(0.5%), 대만(0.3%), 캄보디아(0.2%), 사우디아라비아(0.2%)의 순이며 10회 이상의 접속을 기록한 국가는 총 43개국이다. 가장 많은 이용 기록을 보인 강의는 부천세종병원 심장내과 박상원 부장의 영어 강의 <Targeted septal puncture technique>(2017년 APCIS, 19분)이 최다빈도(10,755회) 이용됐다. 최근 1년간의 이용기록 통계로 보면 연세의대 최재영 교수의 <Complication of ASD closure>(2017년 APCIS, 17분), 스리랑카 콜롬보 소아병원의 Duminda Samarasinghe의 <Aortic arch anomalies> (2017년 APCIS, 31분), 연세의대 최재영 교수의 <Introduction of PFO closure> (2018년 APCIS, 16분)이 상위에 기록됐다.

APCIS 조직위원회는 2014년 이후의 강의에 대해 강사의 사전 허락을 받은 모든 강의를 공개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고 있다. 부검 심장을 설명하는 내용이나 심장중재시술을 하는 장면은 종전의 ppt 발표 형식으로는 의미 전달이 어렵기 때문에 동영상으로 만들어 활용하도록 준비하고 있다. 2015년 5월 유튜브 채널을 개설해 서비스를 시작했고 국립중앙도서관에 납본하는 방식으로 보존하고 있다.

이번 유튜브 자료 분석을 담당한 서울의대 서정욱 교수는 “일반인 대상의 유튜브 채널에 비하면 이용자가 많다고 할 수 없지만, 전문 학술정보의 성격상 이용이 저조할 것으로 예상했는데 이용자가 많다는 것이 놀라웠다”며 “특히 외국에서 이용된 실적이 69.9%라는 것은 국내에서 주관하는 학술 행사를 온라인으로 공개하고 홍보해야 한다는 것을 확인하는 자료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하며 코로나 판데믹 시대에 학술 지식의 공유가 중요성을 강조했다.

APCIS 조직위원회는 2020년 5월로 예정했던 2020년 학술대회를 7월로 연기한 바 있는데 7월 개최도 어렵다는 것이 예측되면서 다른 형식의 개최를 준비해 왔다. 첫번째 시도로 지난 5월 19일 서울대학교병원에서 활로4징(TOF)에 대한 온라인 강의와 현장 참석자를 위한 부검심장 관찰을 복합하는 하루 세션을 했고, 7월 31일에는 메디플렉스 세종병원에서 수정대혈관 전위증(Corrected TGA)에 대한 국내외 의료인들의 강의와 토론 세션을 열었다. 2 차례의 시험 운영을 토대로 이번 9월 18-19일 양일간 본격적인 학술 행사를 개최한다.

‘심혈관 중재시술/수술에 대한 최신/실용 정보 공유’를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국제 심포지엄에서는 의사, 간호사, 의료기사, 의료산업, 환자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와 일반인에게 필요한 선천성 심장 질환의 중재 및 수술적 치료방법과 해부학적 지식을 주제로 강연, 시연 및 토론이 진행된다. APCIS는 실제 환자의 부검심장을 이용해 진단 치료에 대한 폭넓은 지식을 제공하는 국내 유일의 학술대회다.

첫째 날에는 경피적 폐동맥 판막 치환술과 사춘기 이전 시기의 대동맥 판막 수술을 주제로 오후 6시부터 세션을 운영한다. 각 센터의 경험과 노하우를 공유하는 프로그램으로 구성하여 활발한 토론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둘째 날에는 오후 2시부터 초청 강사인 미국 캘리포니아 대학 데이비스 캠퍼스의 Frank Ing 박사가 자신이 경험한 환자 증례 중심으로 치료 노하우를 강연한다. 이어지는 증례 발표는 “Challenging Case”로 각국에서 모집된 증례가 발표되며 우승자에게는 상금이 수여된다. 마지막 세션은 APCIS의 특색인 부검 심장 시연으로 구성했다. 기존 오프라인 모임과 같이 심장을 직접 만지고 경험할 수는 없지만, 선천성 소아심장 분야의 주요 질환을 함께 살펴보고 질의 응답하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행사를 주관하는 부천세종병원 김성호 부원장은 “25년의 전통을 가진 선천성 심장질환 세미나인 3-Day Seminar는 올해도 APCIS와 합동 개최하며 미국, 일본, 사우디아라비아, 말레이시아 등 10여개 국에서 각 분야 전문가가 참여할 예정”이라며 “미국 캘리포니아 대학 데이비스 캠퍼스, 일본 오카야마 대학의 소아심장 전문가와 대한소아심장학회의 주요 강사가 참여하는 것도 눈에 띈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우촌심뇌혈관연구재단과 대한심장학회 심장병리연구회가 공동으로 개최하며, 세종병원 그룹이 후원한다.

 

< 저작권자 © 메디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승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 : 성재영 )
주소 : 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HS빌딩  |  대표전화 : (02)978-1114  |  팩스 : (02)978-8307
제호 : 메디팜뉴스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011  |  등록일 : 2005년 8월 8일(창간일:2004년 3월 15일)
사업자등록번호 : 210-81-12137  |  발행인/편집인 : 손상대
Copyright © 2012 www.medipharmnews.com.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MedipharmNews Since 2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