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팜뉴스
식품
토종 커피 브랜드, “커피 新 인류 잡아라”커피업계, 다양한 커피 족(族) 니즈에 부합하는 특화 매장 확대 나서
성재영 기자  |  jysung72@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1.07  12:51:1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왼쪽부터 시계방향, 달콤커피 부산송정점, 탐앤탐스 ‘라운지탐탐’, 할리스커피 ‘딜리버리서비스’, 로봇카페 ‘비트’ 신세계 본점
토종 커피 프랜차이즈 전문점들이 최근 우후죽순 등장하고 있는 다양한 ‘커피 족(族)’들을 위한 특화 매장 확대에 열을 올리고 있다. 카페가 여행의 주 목적인 ‘카캉스족’부터 카페에서 공부하고 업무 보는 ‘카공족’과 ‘코피스족’, 집에서 커피를 즐기는 ‘홈카페족’까지 다양한 소비자 니즈에 맞춘 차별화된 서비스로 경쟁력 강화에 나서는 모습이다.
 
“낮에는 ‘인스타그래머블’ 카페, 밤에는 라운지 바”, ‘카캉스족’ 겨냥 공간 차별화
최근 카페투어가 핫한 여행 트렌드로 주목 받으면서 카캉스족을 겨냥한 특화 매장이 주목 받고 있다. 다날의 프랜차이즈 커피 전문점 달콤커피는 최근 부산 송정해수욕장 인근에 낮과 밤이 다른 독특한 컨셉의 매장을 선보였다. 낮에는 인스타그래머블한 카페, 밤에는 트렌디한 라운지 바로 변신하는 이 매장은 카캉스족 취향을 저격하는 차별화된 서비스로 입소문을 타고 있다.
 
필로티 구조가 적용된 달콤커피 부산송정점 매장 전 층에서는 아름다운 송정 바다의 파노라마 오션뷰를 즐길 수 있다. 특히 야외 테라스에는 아기자기한 미니 풀장부터 라이브 공연이 가능한 DJ 부스가 마련되어 마치 해변 라운지 바에 온 것 같은 낭만적인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실제로 지난 8월 글로벌 힙합 레이블 ‘하이어뮤직’과 함께한 바캉스 파티 콘셉트의 달콤커피 베란다라이브가 성황리에 열리며 카캉스족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기도 했다.
 
카캉스족을 위한 차별화된 메뉴도 눈길을 끈다. 영남권 서핑의 성지로 불리는 현지 감성을 담은 ‘서퍼 핫도그’부터 바다의 청량한 색감을 살린 ‘송정블루스 아이스크림’은 해당 매장만의 별미다. 또 ‘빅웨이브’, ‘롱보드’, ‘핑크 오션스 크림 칵테일’ 등 이름만 들어도 상쾌한 바다를 연상케 하는 다양한 주류는 물론, 치즈, 그릴소시지, 과일을 담은 플래터도 제공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투썸플레이스도 카캉스족을 위한 다양한 휴식, 힐링 요소들을 갖춘 특화 매장을 운영 중이다. 부산광역시 기장군 일광면에 위치한 투썸플레이스 기장일광해변점은 3층 건물의 단독 공간에 루프탑과 인피니티풀을 배치해 멋진 오션뷰를 즐길 수 있다. 바다와 연결된 듯한 모습을 연상케 하는 인피니티풀은 인생 샷 명소로 꼽혀 SNS에도 자주 등장한다. 해수욕을 즐기기보다 시원한 곳에서 뛰어난 풍광을 바라보는 것을 선호하는 카캉스족들에게 사랑 받고 있다.
 
“더 이상 눈치보지 마세요!” 진화 중인 카공족, 코피스족 전용 매장
매장 내 콘센트 확보나 1인 좌석 구비를 넘어, 아예 카공족 전용 매장이나 직장인을 메인 타깃으로 한 사내 카페 매장을 선보인 사례도 있다.
 
탐앤탐스는 건대입구에 카공족 특화매장인 ‘라운지탐탐(LOUNGE TOMTOM)’을 지난 달 오픈했다. 매장은 1, 2층 구조로 지정석과 자유석 포함 총 106석의 규모로 조성됐다. 키오스크에서 사용 시간에 맞춰 이용권 구매 후 입장 가능하며 일일권은 기본 2시간부터 10시간, 정기권은 50시간부터 200시간까지 28일 이내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커피 소비가 많은 직장인 ‘코피스족’들을 위해 아예 사내 카페를 중심으로 매장 확대에 나선 브랜드도 있다. 로봇카페 ‘비트’(b;eat)는 24시간 무인화 운영과 앱 주문 편의성, 2천원대 고퀄리티 커피라는 장점을 무기로 전국 50여 개 매장 중 60% 가량을 기업 매장으로 운영하고 있다. KT, 신한은행, SKT, 삼성생명, 미레에셋대우, SK증권, 배달의민족, 야놀자, OK저축은행, 삼성 SDI, 넥슨, 한진중공업 등 다양한 산업군의 코피스족들에게 월 평균 10만 잔 이상의 커피를 제공하는 등 카페 업계 최초의 상용화된 푸드테크 서비스라는 평가를 받으며 빠르게 매장 수를 늘려가고 있다.
 
“집에서도 카페 퀄리티로 즐긴다” 홈카페족 위한 배달 서비스 매장 확대
홈카페 문화가 정착되면서 집에서도 다양한 커피를 즐기길 원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나고 있다. 이에 커피 과거 다방으로 대표됐던 ‘배달 커피’의 바통을 이제 프랜차이즈 커피 전문점에서 이어 받는 모습이다.
 
할리스커피는 서울 수도권 매장 중심으로 진행했던 배달 서비스를 지난 7월부터 전국 매장으로 확대 시행했다. 작년 12월 배민라이더스와 손잡고 배달 서비스를 운영한 지 반년 만으로 커피와 음료, 샌드위치, 케이크 등 베이커리와 식사 메뉴 전반을 제공한다.
 
카페베네도 올해 요기요와 서비스 제휴를 통해 수도권 매장을 중심으로 커피, 빙수, 디저트 등의 다양한 메뉴를 제공하고 있다. 이디야커피는 지난해부터 서울과 경기권 500여개 매장에서 배달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단계적으로 배달 매장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파스쿠찌는 지난해 4월부터 SPC그룹의 IT 부문 계열사 SPC클라우드가 운영하는 해피포인트 앱과 요기요 등 배달 앱을 활용한 배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기존 커피·음료·베이커리 등에 이어 올해 5월부터는 빙수와 젤라또까지 서비스 적용 메뉴를 늘렸다.

< 저작권자 © 메디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성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 : 홍의현 )
주소 : 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HS빌딩  |  대표전화 : (02)978-1114  |  팩스 : (02)978-8307
제호 : 메디팜뉴스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011  |  등록일 : 2005년 8월 8일(창간일:2004년 3월 15일)
사업자등록번호 : 210-81-12137  |  발행인/편집인 : 손상대
Copyright © 2012 www.medipharmnews.com.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MedipharmNews Since 2004